[154] 홍성담 화백 "박 후보 여성성 환상 깨고 유신 트라우마 표현" (01_03_exbi_info)


 

 

 

 



홍성담 화백 "박 후보 여성성 환상 깨고 유신 트라우마 표현"  
요즘 뉴스에 홍성담 그림이 화제다.




 
아기 낳는 박근혜 후보, 그림 속  아기의 정체는?
홍성담 화백 "박 후보 여성성 환상 깨고 유신 트라우마 표현"…실정법 위반 제기 가능성도

박근혜 새누리당 대선 후보가 아기를 낳는 그림을 두고 사회적 논란이 예상된다. 대선을 한달여 앞두고 그림의 소재가 워낙 민감하기 때문이다. 정작 해당 작가는 "이런 정도의 자유가 없다면 국적 포기 선언을 해야 한다"고 말했다.

문제가 된 그림은 아트 스페이스 풀과 스페이스 77(기획자 김종길, 김희진, 이나바 마이, 한홍구)이 유신 40년을 맞아 공동기획한 6부작 전시《유체이탈 維體離脫》중 3부 <유신의 초상> 의 홍성담 화백 작품이다.

홍성담 화백의 캔버스 유채 작품인 <골든타임-닥터 최인혁, 갓 태어난 각하에게 거수경례하다>는 박근혜 새누리당 후보가 병원의 출산 수술대에 올라와 있고, 간호사가 탯줄이 달려 있는 갓 태어간 아기를 들고 서 있는 그림이다. 그런데 아기는 선글라스를 끼고 있어 박정희 전 대통령을 연상케 한다.

의사와 간호사들의 표정에는 특히 풍자와 해학이 담겨 있다. 그림의 제목처럼 드라마 골든타임의 최인혁 의사는 갓 태어난 아기에게 거수경례를 하고 있고, 한 간호사는 무표정한 얼굴로 손가락으로 V자를 그리고 있다. 박근혜 후보 손에서 떨어진 수첩도 인상적이다.

해당 작품은 특히 박 후보의 출산설 의혹을 직접적으로 표현했다는 점에서 실정법 위반 문제가 제기될 가능성도 배제할 수 없다.

일명 '박근혜 출산설'로 박 후보 측은 출산설 의혹을 담은 언론보도에 극히 민감한 반응을 보여왔다. 지난 월간중앙 7월호의 보도가 대표적이다. 월간중앙은 김영삼 차남 김현철씨의 인터뷰를 실으면서 '이회창씨의 아들 병역문제보다 훨씬 큰 논란거리가 있다' '(YS가) 많이 알고 계시다. 그것도 팩트를 알고 계시다' 등 박 후보의 사생활 문제를 제기해 파문이 일었다. 월간중앙은 또한 '요즘은 더 구체적인 얘기가 나온다. 박 전 위원장이 낳은 자식이 올해 30살 정도이며 일본에 살며, 야당에서도 접촉을 꾀한다는 설명까지 붙는다'고 보도하기도 했다.

박 후보 캠프는 보도가 나간 이후 법적 대응을 추진하기로 했고, 월간중앙은 해당 보도가 사실무근-유언비어라고 정정보도문까지 게재했다.

이밖에 홍 화백의 <바리깡 / - 우리는 유신스타일>이란 작품은 박 후보가 선글라스를 끼고 바리깡으로 머리 한가운데 깎은 무리를 이끌고 교수대에 서서 싸이의 말춤을 추는 장면이 인상적이다.

홍 화백은 "비판적인 그림은 전체적인 분위기가 어둡기 마련인데, 풍자와 해학을 넣기 위해 요즘 사람들의 트랜드 코드를 따를 필요가 있다"면서 "그림의 내용이 비판적이면서도 웃고 즐기고 밟은 모습으로 감상할 수 있는 형상을 만들어낼 수 있다"고 전했다.

홍 화백은 지난 6월에도 <첼로 소나타>라는 작품을 통해 이명박 대통령이 삽을 악기 삼아 첼로 연주를 하고 박근혜 후보가 허수아비 형상으로 서 있는 모습을 담아 4대강을 비판했다. 광주시립박물관은 하지만 특별전 전시를 앞두고 홍 화백의 그림을 다른 그림으로 대체해 논란이 일었다.

홍 화백은 광주지역을 대표하는 민중미술 화가로 80년대 연작 '5월 판화'로 광주의 진실을 알리는데 앞장섰다. 이후 사회 비판적인 것을 소재로 하는 민중미술을 예술적으로 승화시켰다는 평을 받아왔다.

기획 주최 측은 이번 전시에 대해 "유신체제 이후 한국 사회에 짙게 드리워진 유신의 망령을 회화로 풀어낸 전시"라면서 "작가들은 그 망령의 실체를 에두르지 않고 직접적으로 드러냈다. 직설이되 이미지의 은유로 풍자함으로써 민중미술 이후의 회화적 저항미학을 은연 중 계승하고 있다"고 설명했다.

이번 전시는 오는 25일까지 서울 종로구 견지동에 위치한 ‘스페이스99’에서 전시되고 홍성담 화백을 포함해 권종환, 김성룡, 박영균, 선무, 양은주, 이윤엽, 황세준 등 민중미술 세대와 그 세대를 잇는 작가들의 작품을 만날 수 있다.

출처: http://www.mediatoday.co.kr/news/articleView.html?idxno=106046


  이름   메일
  내용 입력창 크게
.........스팸차단 비번 'qwer' 를 입력하십시오......
                    수정/삭제
번호제 목짧은댓글조회
155   민미협 신임회장에 박진화씨    1328
154   홍성담 화백 "박 후보 여성성 환상 깨고 유신 트라우마 표현"    2863
153   ◇신년하례 용띠展/2012.1.19-2.15/복촌갤러리    1579
152   ◇ 베타니아 테라코타전 / 2011.12.30-2012.1.15 / 복촌갤러리    1528
151   ◇정채열 개인展/2011.09.30-10.13/복촌갤러리    2795

 
목록 쓰기

 

550-800 / 전라남도 여수시 진남초교1새길 2 (광무동) 2층. TEL 061-643-4628 / FAX 061-643-4620

Copyright 여수민미협 All Rights Reserved.  since 1999 ~